예배광경

설교 동영상

  • home
  • 설교와 찬양
  • 설교 동영상


성경본문 삼하 10:1-19 
설교자 이국진 목사 
mp3 http://bit.ly/선을악으로 

 

암몬 자손의 왕이 죽게 되었을 때, 다윗은 조문단을 보냈다. 나하스가 다윗에게 베풀어주었던 은혜에 보답하기 위해서였다. 하지만 암몬의 신하들은 그 조문단이 오는 의도를 의심했다. 이들은 조문단을 가장한 첩자들이며 우리를 공격하려는 위장전술이라고 생각한 것이다. 물론 암몬 민족 가운데에는 조문단을 조문단으로 순순하게 받아들이자고 하는 사람들도 있었을 것이다. 하지만 그들의 목소리는 “만일 그들이 간첩이라면 너희가 책임질 수 있느냐?”라는 위협 앞에서 쪼그라들 수밖에 없었을 것이다. 공포를 앞세운 논리를 이길 방법은 없기 때문이다. 공포를 조장하는 쪽이 언제나 이기게 되어 있다.

 

결국 암몬은 잘못된 결정을 내렸다. 조문단을 모욕하고 돌려보냈다. 이로 인하여 전쟁이 일어났다. 결국 공포를 조장한 사람들의 말대로 되었으니, 그들의 말이 옳았던 것이라 할 수 있을까?

 

사탄은 암몬의 신하들처럼 말한다. 하나님은 우리들에게 조문단을 보낸 것이 아니라, 온갖 좋은 선물을 보내셨다. 그 가운데 압권은 생명의 주이신 예수님을 보낸 것이다. 하지만 사탄은 하나님을 불신하게 만든다. “종교는 아편인 거야” “종교는 우리들의 모든 것을 빼앗아가버릴 거야” “종교는 순 거짓말이야” 그러한 유혹에 사람들은 넘어가버린다.

 

하지만 결국 손해는 하나님의 선물을 거부한 자에게 있을 뿐이다. 다윗 왕의 호의를 거부했던 암몬 족속은 결국 이스라엘 민족에 의해서 정복당하고 말았다. 용병까지 동원했지만 역부족이었다. 다윗의 조문단을 받아들이고 이스라엘과 평화조약을 맺었더라면, 훨씬 더 유익했을터인데 공포를 앞세운 정치인들에 의해서 암몬 족속은 파국을 맞이하게 된 것이다.

 

이와 마찬가지로 하나님의 선물을 거부하면, 결국 손해는 우리가 본다. 하나님이 주신 것들은 모두 다 선물이다. 심지어 고통도 선물이다. 우리는 하나님을 신뢰해야 한다. 하나님은 우리의 아버지이시며, 우리에게 가장 좋은 것으로 주시는 분이시라는 것을 믿어야 한다. 하나님을 적대적으로 대하라는 사탄의 속임수에 넘어갈 것이 아니다.


전북 극동방송 설교: 매주 목요일 오후 1:40에 FM 91.1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Jesus Vision Church 대한예수교장로회 예수비전교회 | (우) 54979 전북 전주시 완산구 신촌1길 11. TEL 063)716-9559 담임목사 이국진 .COPYRIGHT ⓒ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